1 소개[편집]

일본에로게 제작사로 비주얼 아츠의 산하 에로게 브랜드이다.

최초 진출작이 1998년 작으로, 역사가 긴 만큼 다크한 능욕 누키게부터 순애물까지 다양하게 발매되었다. 초기에는 능욕계 게임에 주력했으나 귀의사 이후로는 순애 쪽의 게임을 주로 발매하고 있다.

순애물 중심의 제작사로 성격이 바뀐 이후 이 브랜드의 주류가 된 것이 바로 사계 시리즈. Coming × Humming!에서 하츠유키 사쿠라로 이어지는 네 작품을 일컫는 말로, 이 시리즈의 중심이 된 인물이 시나리오와 기획을 담당한 니이지마 유우(新島夕)였다. 이 시리즈는 나츠유메나기사가 호평을 받으며 유명세를 타기 시작했으며, 그 후 4번째 시리즈인 하츠유키 사쿠라가 히트를 치면서 팬층을 굳혀가는 듯 했으나, 니이지마는 이 작품을 마지막으로 퇴사하고 Amuse Craft 산하의 Qoo brand로 이적해버렸다.

또한 소속 원화가 혼타니 카나에(ほんたにかなえ) 또한 사가플래닛을 상징하는 인물 중 하나. 이상한 나라의 그녀로 데뷔하여 사계 시리즈에 개근하면서 주축 스탭으로 자리잡았다. 대한민국에도 정발된 라이트노벨 나와 이치노의 게임동호회 활동일지, 바로크 나이트에도 삽화가로 참여하면서 이쪽에서도 주목받는 중.

혼타니 카나에 외의 소속 일러스트레이터로는 키사라기 골드★스타부터 합류한 토라노스케, 카루마루카*서클부터 합류한 마츠미야 키세리[1] 등이 있다. 후자의 경우 카루마루카에서는 서브 캐릭터 한 명만 담당했으나 후속작인 하나사키 웍스프링에서는 메인 캐릭터 1명의 원화가로 참여하면서 승격.

2 작품 목록[편집]

  1. 여성 일러스트레이터로, 국내에서도 서비스되다 종료 크리를 맞은 devil girls(원제 초파괴 바르바로사) 등의 소셜 게임 삽화로 활동한 바 있다. 에로게 삽화로는 동인 서클 hyperiyon 활동 경력이 존재. 이외에도 홈페이지 디자인, DTP 또한 이 분 담당.
랜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