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영국 폭주족[편집]

1960-70년대 영국을 주름잡던 오토바이매니아들을 지칭하는말로

이들은 주로 한적한 시외의 카페를 집결지로 하여 커피나 음료을 한잔씩 하고 멀리 떨어진 다른곳의 카페까지 경쟁을 벌이듯 레이스 했다고 해서 카페 레이서라는 이름이 붙었다.

이들은 락음악을 즐겨듣거나 록음악을 하는 뮤지션들도 많아서 락커라고 불리웠으며 주로 트라이엄프네이키드 모터 바이크를 타고 포마드를 잔뜩바른 리젠트헤어 스타일과 가죽점퍼와 가죽바지.메탈 금속 장식을 즐겨 사용했다.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폭주족의 원형을 보여주었다.

구성원은 대다수 귀족가문의 자제나 부잣집 청년들로 구성이 되었으며 반대편에 서있는
모드족과 경쟁 관계였다.모드족은 블루칼라의 노동자 계열 청년들이었으며
잘 차려입은 정장이나 깔끔한 캐주얼을 입었으며 베스파스쿠터를 몰았다.

매번 대립각을 세우던 이들은 60년대 중반 런던 전역에서 대규모 난투극을 벌였으며.겉차림새와 달리 블루칼라 계열의 깡다구 넘치는 청년이 대다수였던 모드족이 결국 승리하여 카페 레이서들은 시내에서 점점 자취를 감추게 된다.

당시 데뷔를 앞두던 비틀즈역시 록커즈에 영향을 받아 가죽점퍼를 입고 리젠트머리를 하고
공연을 다녔으나 모드족의 승리로 결국 데뷔때는 우리가 흔히 기억하는 깔끔한 정장에 바가지머리컷을 하고 데뷔를 하게 되었다.

2 베넬리사의 바이크 기종[편집]

1에서 따왔으며 카페레이서란 이름답게 카페레이서 특유의 짧고 낮은 핸들바가 특징인 고속 주행용 바이크이다.

http://auto.naver.com/bike/main.nhn?bikeNo=1059

랜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