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문서는 오오로도 들어올 수 있습니다.

디시인사이드 와우 갤러리에서 나온 꾸준글이자 유행어.

단어의 앞 뒤에 "Oh Oh"를 붙이는 것 자체는 엑스맨, 라인업 당시 SBS 예능프로그램의 유치한 자막을 네티즌들이 패러디하면서 유명해졌다.

최초의 기원은 2007년 상반기 즈음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와갤의 수많은 유동닉 중 한명이 "오오 드워프 남캐 오오 고귀하지 아니한가" 라는 제목의 꾸준글을 올린 것에서부터 시작되었다. 이 꾸준글은 날개달린 드워프남캐 짤방과 오오 드워프남캐 오오.. 라는 단 한 줄의 글로 구성되어 있었다. 대부분의 와갤러들은 이 글을 무시하고 지나쳤지만 날개달린흰옷남캐의 컬트적인 매력에 끌린 무리들이 일부 있었다. 그 중에 Delmundo라는 와갤의 중소형급 고정닉 찌질이 한 명이 있었는데, 이 사람이 "오오 트럴남캐 오오.." 라는 내용으로 고쳐 트롤 남캐 짤방과 함께 꾸준글을 올리게 된다.

Delmundo는 평소에도 트롤남캐의 매력에 대해 설파하고 있었으며 동시에 같잖은 학벌자랑과 각종 병맛나는 글을 쓰는 등의 찌질행각을 벌이고 있어서 당시 와갤러들에게 약간의 관심을 받고 있었다. 그러한 그가 이런 꾸준글을 쓰자 와갤러들은 이 글에 주목하기 시작했다.

종족 특성으로 인한 캐릭터 격차가 컸던 당시 와우에서 플레이어들에게 완전히 소외되고 있었던 트롤, 게다가 각종 동작과 룩이 그다지 멋없던 남캐에 대한 일종의 경배와 조롱을 동시에 포함하여 와갤러들은 "오오 트럴남캐 오오.." 라는 문장을 자주 쓰게 되었고 이후 유행어에 오르게 된다.

그 이후 대좆레이드 사건때 용개의 '더러운 트롤새끼들' 발언이 일파만파로 퍼지며 그 반작용(?)으로 오오 트롤남캐 오오는 확고한 와우계의 유행어로 남게 되었다.

와갤의 유행어가 대부분 그렇듯이 시간이 지나자 와갤 외부로도 점차 퍼지게 되었다. "오오 xxxx 오오.." 라는 형식에 트롤남캐와 같은 지위에 속하는 무언가를 xxxx에 넣어서 변형하는 식으로 쓰는 것이 유행하였다.

여담이지만 델문도의 게임 서버인 아즈샤라 DC 채널에서 델문도는 델트럴이라고 불리며, 트롤의 아버지로 회고된다.

왠지 리그베다 위키에서도 자주 쓰이는 표현이다. 사용법은 보통 누군가를 찬양할때 쓰인다(예: 오오 리그베다 위키 오오). 다만 그 표현을 이곳으로 링크 거는 편은 드물다.

랜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