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일반명사 스케치북[편집]

Sketchbook.

스케치크로키, 드로잉 등을 하기 위한 종이를 일정한 크기로 제본하여 묶어 놓은 물건을 뜻한다.

초등학교부터 고등학교까지 폭넓게 쓰이나, 대학생 이후부터는 스케치북을 쓰기보다는 종이를 따로 사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2 동인용어[편집]

통칭 '스케부(スケブ)'. 동인지 판매회에서 작가에게 그림을 그려달라고 부탁하는 것을 뜻한다. 보통 팬서비스의 일환으로, 혹은 딱히 할일이 없는 작가들이 의뢰를 받는 편. 물론 거절하는 작가들도 있다. 동인지는 뒷전이고 이걸 목적으로 동인지 판매회를 다니는 사람들도 있을 정도(…).

보통 스케치북이나 스프링 노트 등을 가져가 의뢰를 하는데, 사인지 같은 너무 비싸거나 고급스러운 종이에는 그려주지 않는 작가들도 있다. 그런데다 그리면 옥션에 경매로 올려버리는 사람들이 있기 때문이라고.

미국의 경우 팬서비스라기보단 거리의 예술가같은 느낌으로 그려주는 대신 돈을 받는다. 가격은 흥정 가능. 다만 그려달라고 부탁하는 입장에서도 돈을 지불하는만큼 의뢰가 까다로운 경우가 많다.
일본의 경우 'XXX 그려주세요' → '네' or '제가 XXX는 잘 못그려서 그런데 ○○○는 안될까요' 이런 느낌이라면, 여기는 'XXX가 배트맨 코스프레를 하고서 에네르기파를 쏘는 그림을 그려줘' → 'OK. 대신 의뢰비는 좀 비싸' or '못그리겠으니까 다른데다 부탁해' 이런 식.

3 단편집 스케치북[편집]

미국의 작가 워싱턴 어빙이 지은 단편집. 립 밴 윙클 이야기가 나온다.

4 KBS의 가요 프로그램[편집]

유희열의 스케치북 참조.

5 만화&애니메이션 스케치북[편집]

스케치북(만화) 참조.

6 드로잉 소프트웨어 스케치북[편집]

스케치북(소프트웨어) 항목 참조.

랜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