ソニア (SOGNA)

1 소개[편집]

일본에로게 제작사. 애니메이터 나카무라 켄이치로(中村謙一郎)가 동인서클을 바탕으로 1992년에 설립했다. 초반부터 당시 새로운 시도였던 애니메이션을 도입한다. H장면에 애니메이션을 도입한 것이 이들만은 아니긴 하나 확장시킨 공헌자임은 부인할 수 없다. 3D 에로게의 선두주자 일루전과 비슷하다 보면 된다.

주력 시리즈는 기존 만화나 애니, 영화, 게임을 성인용으로 패러디한 에피소드 모음집인 바이퍼 시리즈이다. 사장인 나카무라가 자동차인 닷지 바이퍼의 팬이라 실제 차종을 게임명에 붙였다고 한다.

나카무라 켄이치로 본인도 오오바리 마사미 사단 출신으로 애니메이터로서 실력을 인정받고 있었던데다, 키무라 타카히로에바타 리사, 카츠라 켄이치로 등 실력있는 애니메이터들을 원화가로 기용하여 높은 퀄리티의 작화로 인기를 끌었다. 물론 이들은 가명으로 참가했는데 나카무라 켄이치로 역시 파워 워리어(P・ウォリアー)란 이름으로 모든 시리즈의 제작에 참여했다.
첫 작품인 Viper V6에 등장하는 카레라는 소니아를 대표하는 캐릭터.

PC-9801로 발매되었기 때문에 당시 한국에서는 접할 도리가 있을수 없는 게임들이었으나, 1996년부터 윈도우즈용으로도 이식되면서 우리나라에도 호기심 가득한 청소년들 사이에서 야겜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GTS부터 V12, V16, CTR까지는 시리즈 절정의 인기를 누렸다. 그러나 후속작으로 가면 답이 없는 시나리오, 시망인 게임성, 성의없는 작품성, 작화붕괴, 질낮은 캐릭터 등의 이유로 하락세를 거듭했고 결국 2003년 마지막 작품을 끝으로 도산하여 역사속으로 사라졌다. CTR까지는 여러 스토리의 패러디로 가볍게 즐길만한 에피소드였으나 F40 이후의 작품들은 웃음기를 지우면서 오히려 여주인공이 처음부터 끝까지 강간 능욕 당하는 전개로만 초지일관을 지키는 양상을 보였다.

시리즈 말기인 F40, F50, M3.2, M5, RSR같은 경우 그래픽적인 측면에서는 향상되었으나 시나리오, 게임성, 작화, 캐릭터, 끝맺음을 포함한 모든 것이 쿠소게이다. 어차피 뽕빨물에 이런 걸 논해서 뭐하겠느냐는 이야기가 있겠지만 이때부터 제작사가 답이없는 게임성을 논하고 이런저런 쓸데없는 시도를 하면서 거만한 행동을 취했기 때문에 전부 쿠소게가 된 것이다.

2 바이퍼 시리즈[편집]

다른 게임들도 몇 개 만든게 있지만 실질적으로 소니아를 대표하는 것은 바이퍼이다(...)

2.1 V시리즈[편집]

단편 에피소드가 3편 수록되있다. 예외적으로 V16은 2편. 가장 오래된 시리즈로 PC98용은 플로피디스크였지만 윈도즈로 이식되면서 CD-ROM으로 발매됐다.

  • Viper V6 (1993년 6월)
    • 악마가 왔다
    • 더블 임팩트
    • 애프터눈.
역사적인 시리즈 첫 작품으로 '악마가 왔다'는 소니아와 바이퍼 시리즈를 대표하는 캐릭터 카레라의 데뷔작.
  • Viper V8 (1993년 9월)
    • 18일의 금요일
    • ALIEN WAR
    • DEMON KIGHT

각각 13일의 금요일, 마크로스, 드래곤나이트의 패러디

  • Viper V10 (1994년 3월)
    • 노던 라이트
    • 리어 언더
    • 칠드런즈 플레이

노던 라이트의 여주인공 '아스카'는 카레라에 필적할만한 인기를 끌어 후에 속편인 CTR이 발매된다.

  • Viper V12 (1995년 4월)
    • 마법의 도박사 토토카루 ☆ 쵸미
    • ANGEL DUST
    • 미래특수(未来特捜) 브레이번

토토카루 쵸미와 브레이번이 각각 속편이 발매됐다. 엔젤 더스트는 더티 페어의 패러디

  • Viper V16 (1995년 12월)
    • -RISE-
    • -IMAGINE-

RISE는 GTB, GT1으로 속편이 발매되는데 게임자체는 당시의 인기 미소녀격투 게임 베리어블 지오의 패러디다. 사실 V.G의 캐릭터 디자이너였던 키무라 타카히로가 '스가와라 아와치'란 가명으로 바이퍼 시리즈의 디자인에 참여했다. 그야말로 하이퀄리티 동인게임(...)

2.2 T시리즈[편집]

V시리즈에서 인기있던 에피소드들의 속편. 하나의 에피소드인만큼 내용도 길다. T시리즈의 캐릭터 디자인, 작화감독, 시나리오 작가는 V시리즈의 원래 담당자들을 그래도 맡았다. 실로 충실한 담당배치가 아닐수 없다.

  • Viper-GTS- 악마는 또 다시(1994년 11월)

V6에 수록됐던 '악마가 왔다'의 속편. 카레라의 인기에 힘입어 게임의 인기가 높았고 나중에 애니화도 됐는데 애니판은 캐릭터 디자인이 완전달라졌고 V6의 스토리도 포함하고 있었다. 참가로 애니판 GTS의 감독은 오오바리 마사미.

  • Viper BTR 마법의 도박사 토토카루☆쵸미

V12의 쵸미가 주인공. 실제 마작게임이 포함되어 있고 승리해야 시나리오가 진행된다. 그런데 소니아가 과거 마작게임 시리즈를 만든적이 있기 때문에 미니게임주제에 쓸데없이 고퀄리티였다. 다만 윈도우로의 이식은 안됐는데 그 이유가 시나리오가 거시기했기 때문이란 얘기가 있다. pc로 즐기고 싶다면 pc98 에뮬을 이용하면 된다.

  • CTR ~아스카~ (1997년 1월)

V10의 주인공 '아스카'와 주인공의 사촌인 '미키' 사이의 삼각관계. 원래는 CD-ROM으로 발매되었지만 팬들의 요구로 인해 플로피디스크판이 통신 판매 전용으로 발매되었다. 다만 게임 자체가 풀보이스였던 탓에 플로피 디스크 수는 무려 40장(!)이 되었다. 덕분에 일본성인게임사상 최대의 플로피 디크스 장 수라는 깨질일 없는 기록을 가지고 있다.한 장이라도 고장나면 안습

  • Viper GTB -RISE AFTER- (2000년 1월)

V16의 RISE편 후속작

  • Viper GT1 ~아키라군과 함께~(2000년 8월)

역시 RISE를 잇는데 이번엔 외전인데 버그가 산적해서 엄청 욕을 먹었다. GT1의 데모버젼을 배포할때 성인게임임에도 패기넘치게 표지가 다 보이는 투명포장(...)으로 배송해준 덕분에 덕밍아웃을 시켜줬다는 훈훈한 전설을 남겼다. 그런데 막상 본편이 발매됐을땐 데모버젼과는 완전히 다른 물건으로 나왔고 그나마도 버그 투성이이다.

2.3 F시리즈[편집]

T시리즈처럼 단일 시나리오지만 오리지널이며 작품의 분위기가 어둡고 성적묘사가 능욕 위주로 과격해졌다.

  • Viper F40 (1997년 11월)

하드보일드 추리물 시나리오로 나름의 반전도 준비했지만, 스토리와 게임성등을 포함한 모든것이 전형적인 쿠소게(...)로 주인공 포함 등장하는 모든 여성 캐릭터 전원 능욕이라는 과격함을 자랑한다(...).

  • Viper F50 (1999년 4월)

미래특수 브레이반의 후속편.

2.4 M시리즈[편집]

V시리즈로의 원점회귀를 목표로 삼았지만 결과적으론 인기캐릭터 하나 만들지 못하고 실패한 시리즈가 되었다

  • Viper -M1- (1998년 6월)
    • GREEN BOY
    • THE MAY WORKS
    • MY BMOTHERS

THE MAY WORKS의 캐릭터 다지인과 원화를 그린 카미사카 코헤이(神坂公平)는 이 게임으로 Jellyfish의 러브콜을 받아 Sisters ~여름 최후의 날~의 캐릭터 디자인을 맡았다.

  • Viper M3 (미완성)

90년대 유명 캐릭터 디자이너 고토 케이지를 영입해 야심차게 개발에 착수했지만 나카무라 켄이치로와의 의견차로 결국 엎어져 버렸다.

  • Viper M5 (2001년 10월)
  • Viper M3.2 (2002년 12월)

개발중지된 M3의 일부분만을 완성시켜 발매한 게임. 덕분에 넘버링과는 달리 M5 보다 나중에 발매됐다. 바이퍼 시리즈로서는 오랜만에 능욕과는 무관한 연애물이었다.
고토 케이지 대신 디자인과 작화감독을 맡은 사람은 에히메 미칸(愛媛みかん)이란 가명을 사용하던 에바타 리사였다. 참고로 에바타 리사는 이외에도 코무스메(小娘)란 가명으로도 바이퍼 시리즈 제작에 참가했었다.

2.5 극락시리즈[편집]

보드게임의 탈을 쓴 과거 데이터 재탕게임들. 수록된 애니메이션과 음성 무엇하나 모두 새로만든것 없이 전부 재탕한것들 뿐이다.

  • 극락Viper Paradice (2000년 4월)
  • 극락Viper LANJERIE 赤 (2001년 4월)
  • 극락Viper LANJERIE 黒 (2001년 4월)
  • 극락Viper LANJERIE 紫 (2001년 10월)

2.6 R시리즈[편집]

F시리즈에서 발전해 다양한 장르적 시도를 모색해봤지만 개발사의 도산으로 단 한편만으로 끝난다

  • Viper RSR (2002년 7월)

Viper 시리즈 최초이자 마지막 RPG 어드벤처로, 깊은 스토리를 표방했으나 실제로 깊어진건 스토리가 아니라 여주인공에 대한 능욕도 뿐이었다. 그래도 게임의 판타지물+능욕물의 콘셉트로 인해 여성 캐릭터들은 나름 인기를 얻어 동인계에서는 2010년까지 종종 관련 물건이 발매된 적이 있다.

2.7 리메이크 시리즈[편집]

시나리오를 그대로 두고 작화를 새로이 한 리메이크 작. 구태의연한 게임성으로 신규유저에 외면을 받고 완전히 일신된 캐릭터 디자인에 예전팬들의 외면을 받은 망작.

  • Viper V6R (2003년 3월)
    • 에일리언 워
    • 더블 임팩트
    • 악마가 왔다
  • Viper V8R (2003년 8월)
    • 18일의 금요일
    • 데몬즈 나이트
    • 코마치가와탐정사무소 ~사장영애영리목적유괴사건전말기(社長令息営利目的誘拐事件顛末記)

2.8 기타 시리즈[편집]

  • Viper Island Vol.1~6

여러가지 화보, 일러스트, 스크린 세이버, 미니게임 모음집.
1999년 1월부터 11월까지 격월로 발매됐다.

  • Typing Viper (2001년 6월)

'더 타이핑 오브 더 데드' 이후 유행처럼 발매되던 타이핑 게임의 바이퍼 버젼. 그나마 의의를 찾자면 윈도우로의 이식이 되지않았던 BTR의 애니메이션을 볼 수 있다는거 정도.

랜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