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ney_Channel_2014_logo.png

1983년 4월 18일, 개국 순간의 영상

1 소개[편집]

Disney Channel. 월트 디즈니 컴퍼니에서 만든 디즈니 프로그램 전용 채널. 미국 지상파 방송망인 ABC와는 자매관계.

2 특징[편집]

주로 카툰을 많이 방영하나, 주말이나 특별한 날에는 디즈니 장편 애니메이션, 디즈니 실사 영화/시트콤도 방영해준다. 그러나 왠지 애니메이션보다는 시트콤이 주류.

시트콤과 애니메이션을 막론하고 공략 연령층이 낮다. 니켈로디언의 시트콤들은 대부분이 11세 이상을 노린것이라면 디즈니의 거의 모든 프로그램의 경우 5~10세를 노리는 경우가 많다. 고로 설정이 10대 중반만 되어도 보기 힘들어질 정도로 억지인 경우가 많다.그리고 캐릭터도, 스토리도 굉장히 일차원적이며 시트콤인만큼 개연성도 별로 없다. Suite Life는 그나마 코미디였으니까 이해가 되지만, Wizard of Waverly Place, 한나 몬타나등은 코미디에 집중하는것도 아니면서 각각 마법사, 아이돌 가수라는 엄청나게 무리한 설정을 들고 나왔다. 더 문제인것은 시트콤들에 투입되는 제작 소품이다. WOWP는 장난감 가게에서나 팔것 같은 소품을 사용하고, 한나 몬타나의 경우 무대 세팅이 적어도 처음에는 학예회 무대같은 수준의 무대를 제공하기도 했다.

애니메이션도 마찬가지로, TV용 애니메이션은 시트콤보다는 억지가 덜하지만 유치하기 때문에 초등학교 고학년만 되어도 보기 힘들어질 정도. 다만, 한국에서는 해당하지 않음. 하지만 가끔 킴 파서블, 피니와 퍼브, 중력폭포같이 어른이 같이 보아도 재미있는 애니를 내놓기도 한다.킴 파서블이 2002년, 피니어스와 퍼브가 2007년, 중력폭포가 2012년 첫방영인 걸 보면 5년 단위인가 보다.

프랜차이즈 스타를 키워내는데 엄청난 능력이 있다. 이 레이블을 거쳐간 스타만 해도 힐러리 더프, 린제이 로한, 잭 애프론, 바넷사 허진스, 에쉴리 티스데일, 코빈 블뤠, 레이븐 시몬네, 조나스 브라더스, 마일리 사이러스, 셀레나 고메즈, 데미 로바토, 브리짓 멘들 까지. 손가락이 모자라는 수준이다. 이 외에도 수많은 조연들을 배출해 내었다. 그러나 이 스타들을 계속 지키는것에는 별 관심이 없는 편이다.(위 글에도 언급했듯, 프랜차이즈 스타를 니켈로디언처럼(예:스폰지밥) 확실히 키워내지 않는 이유때문에 일반인 매니아층이 부재할 수 밖에 없다.) 언제나 그래왔듯 다시 새로운 스타를 키워내면 된다는 마인드가 있는듯하다. [1]

그런데 어째서 이런 시트콤들이 차례로 히트를 기록하느냐면, 바로 디즈니의 스타성을 가진 인물을 뽑는 안목과 디테일, 소품에 신경을 별로 쓰지 않는 저연령층을 공략한다는것이 바로 그 이유다. 저연령층은 구매력이 강한 계층이고, 그것을 이용해 팬덤 장사를 하느것이 먹힌것이다. 그리고 청소년층을 보자면, 한나 몬타나, WOWP등을 보는 청소년들 중 스토리가 좋아서 보는 사람은 극히 드물다. 대부분은 마일리 사이러스, 셀레나 고메즈가 보여주는 이런 저런 모습을 보기 위해 시청하는것이다. 즉 자신이 좋아하는 연예인이 드라마에 출연하면 본방사수하는것과 같은 상황인것이다.

하지만 팬덤 장사라고는 해도, 팬덤의 크기가 수천만명이기에 돈벌이에는 문제가 없다. 거기에 대중성이 없어지고 매니악해진다고 해도, 애초에 디즈니가 청소년이나 어른들이 볼만한 시트콤을 만드는것도 아니었다. Lizzie McGuire, Even Stevens라는 틴 시트콤계의 전설이 있기는하지만, 오히려 예전같은 캐릭터 위주 시트콤보다 배우 위주 시트콤이 돈벌이에는 더 도움이 되는듯 하다.

3 송출 국가[편집]

3.1 미국[편집]

미국에서는 시간대에 맞춰 동부판과 서부판이 나뉘어 있으며, 자매 채널로 디즈니 XD와 미취학 아동이 대상인 디즈니 주니어가 있다.[2]

3.2 한국[편집]

한국에서는 스카이라이프 140번(HD)으로, 자매 채널인 디즈니 주니어는 136번(HD)에서 나오고 있다. 마찬가지로 IPTV[3]와 일부 케이블방송에서도 송출중.

과거 싱가포르에서 인공위성을 통해 송출되는 동남아판을 받고 있었는데, 방송법 시행령은 외국 채널을 재송신할 때 한국어 오디오를 넣을 수 없도록 못박고 있어 위성 신호에 한국어 자막방송을 끼우고 있었다. 애초에는 스카이라이프와 손을 잡았으나, 2011년 7월 1일SK브로드밴드와 손을 잡고 자막없이 더빙으로 나오는 한국판 채널을 따로 만들어 대체했다. 이후 한국어 디즈니 채널은 다른 언어와 달리 독립된 형태로 운영되고 있다.

2011년 8월 1일부터는 KT olleh TV 등에서 음성 다중 방송을 서비스한다.

디즈니 채널과 디즈니 XD의 프로그램을 섞고 있었지만 2013년부터 피니와 퍼브와 장편 영화 시리즈에 올인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굿 럭 찰리를 포함한 시트콤 시리즈는 모두 방영을 종료했고 마블 코믹스의 TAS 시리즈는 투니버스로 넘어갔다.

그러던 중 2012년 8월 4일부터 뜬금없이 드라마 드림 하이를 하질 않나[4] 일애니인 완소! 퍼펙트 반장, 못말리는 3공주, 몬스터 왕자 몽짱과 꾸러기 닌자 토리 뉴 에피소드[5]를 방영하는 행보로 팬들은 '이러다 카넷코처럼 가는거 아니냐'며 걱정하기 시작했다.

다만, 드림 하이가 끝나고 11월 드림하이 2가 시작하긴 했지만 2013년 1월 현재 금세 자취를 감췄으며, 위에도 언급되어 있지만, 닌자 토리를 제외한 세 일애니도 종영 상태. 물론 피니와 퍼브 라던가 2013년 7월 유령, 빌리!를 시작으로 8월 디퍼와 메이블의 미스터리 모험, 12월은 오싹 비명 캠프, 2014년 1월은 완다가 간다를 방영하여 한숨 돌리게 되었다.

더빙 퀄리티는 좋은 편이지만, 우리말 더빙 스탭롤이 아닌 원판 스탭롤만 내보내서, 원판 스탭롤이다 보니 매우 빡치는아쉬운 점. 다만 타사 방영작들과 오싹 비명 캠프꾸러기 닌자 토리 뉴 에피소드는 예외로 더빙판 스탭롤을 보여줬다.

2014년 11월에는 스타워즈 반란군을 더빙 방영하기 시작했는데,미국과 거의 한달 차이밖에 안 난다.

전국적인 채널 망은 좋지 않다. 아날로그 케이블 방송은 서울 일부, 경기도 일부, 대구 일부, 광주 전역(CMB케이블), 전남 일부지역에서 밖에 서비스 되지 않고 있고, IPTV, 스카이라이프, 디지털 케이블에서 조차도 접근성이 대체적으로 떨어진다.

무엇보다도, 일반인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채널, 애니메이션들이 주로 방송중인 데다가, 확실한 프랜차이즈(간판) 스타의 부재(예를 들어 투니버스는 짱구나 코난, 니켈로디언은 스폰지밥, 챔프(애니원)은 도라에몽 인 것 처럼)도 한 몫 하고 있으며, 본사/시청자들과의 소통 부족, 일반인 매니아층의 부재가 주 원인이다.

오히려 디즈니 채널보다는 유아 시청층에게 더 적합한 자매채널인 디즈니주니어쪽의 시청률이 앞서 있다. 디즈니 프랜차이즈 스타라 할 수 있는 미키 마우스, 팅커벨, 디즈니 프린세스 등의 캐릭터를 활용한 애니메이션이 포진하고 있는데다, 2014년에는 겨울왕국 열풍으로 유아층에 대한 디즈니의 영향력을 다시한번 확인시켜주었기 때문. 해외에서는 디즈니주니어가 개국하면서 어린이 대상 채널 시청률 1위를 차지하였고, 닉 주니어 등 다른 어린이 채널의 시청률이 반토막나버렸을 정도(...)[6] 우리나라의 경우 역시 대부분의 어린이 대상 채널이 유아시청층에게 맞지 않는 시청 등급의 프로그램을 방영하는 경우가 적지 않아 제대로 된 유아 대상 채널로는 그나마 EBS 1TV를 통해 방영된 각종 국내 애니메이션의 영향력 버프를 받고 있는 EBS u 정도만을 꼽을 수 있으며, 상대적으로 경쟁이 심하지 않은 상태에서 디즈니주니어가 나름의 위치를 확보하고 선전중이라고 할 수 있다. 해외의 사정을 볼 때 오히려 한국 애니메이션으로 무장한 EBS U가 디즈니주니어의 등장에도 불구하고 수성중이라고 할 수도 있다

3.3 일본[편집]

특이하게 케이온, 러브라이브!도 방영한다.

4 방영 프로그램[편집]

국내 디즈니 채널의 방영 프로그램을 적으며, 마찬가지로 국내 방영명을 기준으로 작성해 주십시오. 국내로 수입이 되었을 시에도 국내 방영명으로 링크 해 주시기 바라며, 현지판과 제목이 다른 경우엔 링크 옆에 현지판의 제목을 함께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5 현지 방송중이나 한국에는 방영되지 않고 있는 프로그램[편집]

6 디즈니 XD 방영작[편집]

  • Crash & Bernstein
  • Kickin' it
  • Pair of Kings

7 종영작[편집]

  1. 이런 마인드가 2005년 이후, 즉 That's so Raven, Even Stevens, Lizzie McGuire라는 전설의 틴 시트콤들이 끝나며 주연스타들이 떠나게 되자 2007년까지 팬덤 장사의 암흑기를 맞게 된다.
  2. 미국 밖에서는 이의 전신인 플레이하우스 디즈니가 별도 채널로 운영되고 있었는데, 미국에서 이들보다 훨씬 나중에 미취학 대상 채널을 개국한 게 아이러니.
  3. olleh TV의 경우 디즈니 채널은 150번, 디즈니 주니어는 151번이다.
  4. 하이스쿨 뮤지컬시리즈의 영향을 받은 것 같다.
  5. 재능방송에서 5기까지 끝낸 이후의 방영 에피소드.
  6. 지금까지 제대로 된 유아 대상 채널이 존재하지 않아 왔기 때문이라 할 수 있다. 게다가 유아층의 경우 장난감 수요가 엄청난지라 제대로 된 유아 대상 채널의 존재는 상업적인 파급력 또한 크다.
  7. 디즈니가 아닌 대한민국에서 만든 컨텐츠가 방송되는 근본적인 이유는 방송법에 있다. 모든 방송사업자는 일정 비율 이상 국내제작 프로그램을 편성해야 하기 때문이다. 뽀로로의 경우 한국 애니메이션으로서 워낙 인기가 있는데다 SK 브로드밴드와의 관계도 있다보니 편성 대상이 되었을 것으로 보여진다.
랜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