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ablo

1 개요[편집]

악마라는 뜻의 스페인어 혹은 에스페란토.
참고로 디아볼로(Diavolo)는 같은 의미의 이탈리아어다.

2 지옥의 군주인 악마의 이름[편집]

지옥의 4대 군주 중 한명이라고 하며, 지옥에서는 가장 약하지만 인간계에서는 가장 강하다고 한다. 어원은 Diabolos(위증자). 악마들 중 유일하게 아무에게도 존댓말을 쓰지 않는다고 한다.

보통 '디아블로'라고 하는 것은 스페인어의 '작은 악마'라는 말 보다는 이런 '악마의 군주'급인 악마를 뜻하는 사례가 잦다.

3 항목이 분리된 디아블로[편집]

4 창세기전 시리즈의 디아블로[편집]

13암흑신 중 한 명인 달의 디아블로.

창세기전 2에서는 제국 4천왕의 한 명으로, 암흑마법사단의 수장. 리치의 모습을 하고 있고 그에 걸맞게 이벤트로 좀비구울을 잔뜩 소환한다.

성검탐색 피리어드에서는 마탑 내에서 지진 같은 것을 일으켜 라시드 팬드래건과 로빈을 고립시키기도 하고, 그 외에도 교전 시 접촉하면 아마게돈을 날린다. 후반부에 쓰는 다크 아마게돈은 다크존과 아마게돈을 연속으로 쓰는 기술이다. 주로 베라딘을 따라다니며 파괴신상 수집 작업이 방해되지 않게 도우는 역할을 하는데, 정작 베라딘이 파괴신상을 다 모아 오딧세이 호를 기동시킬 때는 따라서 탑승하지 않고 GS 일행을 길막만 하다 이루스와 함께 지상에 남는다.

그는 그렇게 창세기전 외전 서풍의 광시곡에도 등장하게 되는데,(...) 수중도시에서 시라노 번스타인 일행과 맞부딪치나 패배하여 사망한다.

창세기전 3 : 파트 2의 등장인물 마리아 카진스키의 코드네임이기도 한데, 해골이 아닌 글래머한 누님 캐릭터라는 것을 포함해 전체적인 이미지는 크게 다르지만 길드 이름 '루나스'라든지 이동할 때 먼 거리는 워프한다든지(...)하는 기이한 면에서 기존의 디아블로를 계승한 인물이라는 것은 명확하다. 자세한 내용은 해당 항목 참조.

5 가즈나이트의 디아블로[편집]

7인의 악마왕중 일원으로, 디아볼릭이라는 몽둥이 혹은 용암빠따검을 사용한다.

첫 등장은 가즈나이트 후반부 메타트론 등장후 휀 라디언트와의 대화이며, 그 다음 이노센트에서 등장한다. 처음 본편에 등장했을때는 별달리 묘사가 없었는데[1] 이노센트편에서는 하인켈이 디아블로가 거칠어 보이지만 고귀한 성격을 가지고 있다고 묘사했다. 지크 스나이퍼한테 인장을 내려줬으며 용제전에서는 이를 통해 직통회선으로 대화하거나 힘을 보낼수 있는것[2]으로 묘사 했다. 그외에도 어지간한 악마는 인장만으로 쫓아보낼수 있는 퇴마도구이기도 하다. 정확히 말하자면 이 인장을 가진 사람은 나중에 나랑 싸울 녀석이니 먼저 건드리면 자신에게 죽는다는 의미를 가진 인장이다.

하지만 가즈나이트R에서 자신의 수하가 하이엘바인에게 무례를 저지른것 때문에 어이가 없는듯 하다. 하이엘바인에게 예전에 당한것도 있겠지만 극존칭과 예절을 갖추며 대한다. 그리고 4권에서 재등장. 묘사로 보면 하이엘바인에게 연정을 품고 있는듯(…) 리오와의 삼파전이 예상된다. 원래는 올림포스 신계 출신의 강력한 노예 검투사로 그때 쓰던 이름은 디아볼리우스. 당시의 악마들은 신들의 노예 생활을 했기에 이래저래 고생을 많이 했다고 한다.

가즈나이트 R 13권에서 오리지널 지크의 노예 소환으로 등장. 오리지널 지크에게는 결국 패배하고 그를 섬기기로 했다고, 불지옥 디아 클리어 성공 R에서 버프 받기 전의 오리지널 지크의 풀파워도 메타트론과 맞먹을 정도였으니 납득은 가지만, 이노센트의 간지폭풍을 생각해보면 안습하다. 뭐, 지크도 노예 취급하는건 아니고 여전히 아저씨라고 부르면서 친근하게 대하고 있긴 하지만 말이다.[3]

일단 14권의 라그나로크에 대한 회상에서 제천대성과 함께 주역으로 나왔다. 이때 하이엘바인에 대한 '이야기'를 공유하면서 우정을 나눠 절친이 되었다. 그리고 이때 한명의 동자승[4]과도 친하게 되었는데, 나중에 디아블로가 왕으로서 성장한 이후 다시 세명이 만났을때 그 동자승은 선신계의 서기관이 되어있었고, 사실은 여자였다는게 밝혀진다.[5] 본인은 일단 하이엘바인은 경애하고 있지만, 아무래도 금선동자와도 미묘하게 플래그가 보인다.

또한 현 신계 소속이면서도 하이볼크나 아롤이 아니라 오딘의 측근인 것으로 보인다. 오딘이 주신계에 잠입한 퀸 클래스를 찾아내기 위해 지크와 휀을 위그드라실의 뿌리로 보내서 미끼로 써먹은 뒤 디아블로만은 기억을 지우지 않고 시간을 되돌렸고 하이볼크가 일을 저지르자 디아블로의 힘을 조정해 주었다.

22권에서 매우 오랜만에등장. 오딘의 원탁의 일원으로서 등장해 BSP 리오와 오리지널 지크를 적대한다. 오리지널 지크가 입었던 굴팍시는 원래 오딘이 디아블로에게 주기 위해 제작했던 듯하나, 디아블로는 지크와 다시 한번 결착을 내기 위해 굴팍시를 빼앗지 않았다. 지크가 오딘을 보자마자 굴팍시를 해제하려고 했으나 벗겨지지 않았던 이유가 그것.

6 마블 코믹스빌런[편집]

7 잠자는 숲속의 미녀의 악역, 말레피센트의 귀요미사역마[편집]

http%3A%2F%2Fimages2.wikia.nocookie.net%2F__cb20130716202533%2Fdisney%2Fimages%2F8%2F8f%2FSleeping-beauty-disneyscreencaps_com-740.jpg
닭둘기

"귀여운것.. 네가 내 마지막 희망이다."

-말레피센트-曰

Diablo_concept_art.jpg
디즈니의 장편 애니메이션인 잠자는 숲속의 미녀의 말레피센트의 사역마인 까마귀의 이름, 극중에서 이름은 언급되지 않는다. 이 작품의 서브 빌런으로, 말레피센트에게 충성하며 주인을 닮아 교활하고 오만하다.레이저비크(DOTM)
Sleeping-beauty-disneyscreencaps_com-1783.jpg
Sleeping-beauty-disneyscreencaps_com-7584.jpg
http://vignette2.wikia.nocookie.net/disneyvillains/images/e/eb/Sleeping-beauty-disneyscreencaps_com-7613.jpg/revision/latest?cb=20131102035810
감이 좋은 듯, 말레피센트가 필립 왕자를 지하감옥에 가두었을 때 숨어있던 요정들을 눈치채고 부하들을 시켜 도망치는 일행을 쫓기게도 하고,
Sleeping-beauty-disneyscreencaps_com-4422.jpg
말레피센트의 명으로 오로라를 찾을 때, 16년동안 아기만 찾아다닌 멍청한&무능한(...) 부하들과는 달리 단 하루만에 요정들의 오두막을 알아냈다.
http%3A%2F%2Fimg1.wikia.nocookie.net%2F__cb20130717084950%2Fdisney%2Fimages%2F7%2F7b%2FSleeping-beauty-disneyscreencaps_com-7778.jpg
최후에는 막판쯤 도망치는 필립 왕자를 말레피센트에게 보고할려다 메리웨더에 의해 돌이 되어버렸다.
http%3A%2F%2Fimages2.fanpop.com%2Fimage%2Fpolls%2F497000%2F497728_1279784241228_full.jpg
말레피센트는 이것을 보고 크게 경악하였다.

실사영화 말레피센트에서는 디아발로 개명되고 많이 착해졌다. 그리고 귀엽다. 배우는 샘 라일리

  1. 휀 라디언트가 그나마 친한 악마왕이라고 한다. 이유는 싸우지 않아서라고….
  2. 이 힘을 이용한것이 용제전에 나오는 분뢰(忿雷)이며, 상당히 사악한 모습으로 보인다.
  3. 그런데 오리지널 지크를 인식하는 이 디아블로도 세계관 리셋 이전의 디아블로가 될 수 밖에 없는다는 문제가 발생하는데, 이후 리셋 이전의 기억을 가진 몇안되는 존재라는게 밝혀진다.
  4. 제천대성의 언급에 의하면 마지막으로 태어난 선신계의 존재라고 한다.
  5. 작중 묘사나 여자라는 사실. 그리고 제천대성 손오공과 친하다는 사실을 보면 금선동자(삼장법사)일 가능성이 높다.
랜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