देवनागरी

hindi_vwl.gif
모음자(위는 기본형, 아래는 축약형)

hindi_cons.gif
자음자

hindi_num.gif
숫자

인도문자아부기다[1]에 속한다. 산스크리트어, 힌디어, 카슈미르어, 마라티어, 네팔어의 기록에 사용된다. 사실상 힌디어가 메인이긴 하다만 나머지 언어 사용자도 합치면 1억은 가볍게 넘으므로 무시할 수준은 아니다. 한자 표현으로 범자(梵字)라고도 한다.

처음 배울 때에 조금 골때리는 점이라면, 콧소리가 들어가느냐 안 들어가느냐에 따라 다른 글자가 나온다는 것 정도? 글자가 빨랫줄[2]에 매달린것처럼 생겨서 유머소재가 되기도한다.

류시화의 <지구별 여행자>에서는 데바나가리 문자를 처음 만든 사람이 천쪼가리에다가 글자를 쓰고 빨랫줄에 걸어서 사람들을 가르쳤는데, 사람들이 그 빨랫줄까지 따라 그리는(…) 바람에 이런 모양이 되었다는 우스갯소리가 있다. 실제로 데바나가리의 전신인 브라흐미 문자[3]는 빨랫줄(?)이 없다.

쓸 때는 글자와 모음부호를 먼저 쓰고 그 위에 빨랫줄을 긋는다.[4] 그리고 원래는 문장 단위로 띄어쓰기를 했지만, 오늘날에는 영어와 마찬가지로 단어 단위로 띄어 쓴다. 현재는 단어 단위로 띄어 쓰고 그 위에 빨랫줄을 그음으로써 하나의 단어임을 표시한다. 하지만 이 글자를 배운 사람들이라면 위의 빨랫줄이 없어도 읽을 수 있다고 한다.

얼핏 보면 한글과 비스무리하게 생겨서 한때 표절(?) 논란이 일어나기도 했으나[5], 애초에 한글과는 전혀 기원이 다르다. 모음+자음이라는 점에서 한글과 비슷한 체계로 느껴지긴 하지만 a 모음을 표시하지 않고 음운의 자질도 반영되지 않은 등 한글과는 체계상 차이가 있다.

글자의 조음 위치와 조음 방법에 따라 모양이 달라지기 때문에 이중자음만 빼면 나름대로 익히기 쉽고 과학적인 글자다.

UTF-8에서는 3바이트 문자의 시작을 끊는 위치였었으나 2009년 10월, U+0800 ~ U+083F에 사마리아 문자가 추가되면서 맨 앞자리를 뺏겼다(…)

데바나가리 발음 배우기에 도움이 될 만한 사이트

  1. 음절 문자와 자모 문자의 특성을 모두 지닌 문자 체계. 'ㄱ'에 해당하는 기호가 없고 '가'에 해당하는 기호가 있으며, '거'를 표현하려면 '가'를 표현하는 기호에 'ㅓ' 모음을 덧붙이는 식이다.
  2. 이 직선을 '쉬로레까'라고 한다.
  3. 실담자(悉曇字)라고도 한다.
  4. 원래는 글자를 쓸 때마다 쉬로레까를 기입하는 게 정식이다.
  5. 실제로 구자라티 지방에서 사용되고, 데바나가리 문자의 상단 직선이 제거된 버전인 구자라티 문자(Gujarati script)의 모양과 한글의 모양이 꽤 비슷해 보인다.
랜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