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ra.jpg


1 개요[편집]

1965년부터 시작된 다이에이(大映)의 괴수 영화 시리즈이자, 고지라 시리즈와 정면으로 맞붙어서 되려 위협하기까지 한 전설은 아니고 레전드급 시리즈. 대괴수 가메라(大怪獸ガメラ)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12작품이 있다.

2 상세[편집]

1960년대는 토호(東宝)사는 고지라 시리즈를 통해 승승장구해 나아가고 있었고 괴수영화 붐이 일어났다. 가메라도 당시 발에 채일 정도로 여기저기에서 만들어지고 있던 괴수영화들 중 하나에 불과했다. 더군다나 이미 컬러 영상이 주축이 된 60년대 중반에 나온 극장용 타이틀임에도 흑백 영화이며, 영상이나 시나리오의 완성도 측면을 봐도 전형적인 저예산 컬트 무비라 할 수 있는 작품이었다.

하지만 핵, 화력발전을 비롯한 각종 발전소의 에너지를 흡수해서 활동한다는 설정이나 특이한 비행 형태, 인류에게는 적대적이지만 어린아이에게는 왜인지 우호적이라는 특이한 설정들이 나름대로 먹혀들어간 결과, 저예산 영화로서는 이례적이라 할 만한 선전을 거두게 된다. 가메라가 아크로바틱 체조를 한다든지, 등에 어린이를 태우고 하늘을 난다든지 하는 비상식적 전개가 벌어지면서도, 리얼리티를 강조한답시고 가메라 슈트속에 화염방사기를 집어넣고 진짜로 불을 뿜는 거나, 괴수가 팔, 다리, 목이 잘려나가 죽는 장면 같은 것도 있다.

특히 껍질 안에 팔다리를 집어넣고 원반처럼 회전하며 행하는 비행은 UMA(미확인 생물체)와 UFO(미확인 비행물체)의 양대 개념을 한 괴수에 묶어 집어넣은 획기적인 아이디어로서, 이후 평성 가메라 시리즈까지 이어지며 이 괴수의 트레이드 마크가 된 개성이기도 하다.

이후 이 시리즈는 1980년까지 총 8작품을 내며[1] 고지라의 강력한 라이벌로서 뒤를 쫓는 자리에 서게 된다. 당시 괴수영화 붐에 편승한 대부분의 작품들이 단발성 기획을 넘어서지 못했다는 점과 비교해보면 실로 눈부신 성과라 하겠다. 하지만 1980년 11월, 다이에이가 갑작스러운 도산을 맞게 되면서 가메라 시리즈는 긴 동면의 시간을 맞게 된다.

이후 1995년, 이 시리즈는 가까스로 부활한 다이에이에 의해 '가메라-대괴수 공중 결전'이라는 타이틀로 실로 긴 세월 끝에 부활하게 된다. 이 작품은 당시 고지라 시리즈의 침체(참고로 1994년 상영된 작품은 그 유명한 초졸작 '고지라 VS 스페이스 고지라')에 의해 점차 설 자리를 잃어가고 있던 일본 특촬 괴수 영화계에 있어 실로 폭풍과도 같은 충격을 안겨주었으며, 96년의 '가메라 2-레기온 내습'과 99년의 '가메라 3-사신 (이리스) 각성'으로 이어지는 소위 헤이세이 가메라 3부작[2]은 지금까지도 일본 특촬 괴수영화 팬들 사이에서 궁극의 괴수영화, 아니, 살아있는 전설로 칭해지는 명작들이다.

2005년, 가메라 탄생 40주년 기념작으로 가메라 ~작은 용자들~이라는 신작이 나왔으나, 알에서 막 깨어난 가메라의 성장과 교감을 다룬 어린이 지향 스토리 라인 과 그에 따라 이전보단 퇴보한 액션, 특촬 연출 등에 평성 시리즈와 같은 걸 기대했던 사람들은 실망하는 분위기. 헤이세이 시리즈가 너무 대단했던 것도 이에 한몫했다. [3][4]
일본 위키에 의하면 흥행 성적이 처참할 정도로 망했다. 제작비의 절반 밖에 못 건졌을 정도로 쫄딱 망한 듯.

마에다 아이, 카호가 나오니까 팬인 사람은 놓치지 말 것. 3편에서는 무명시절의 나카마 유키에가 엑스트라로 등장해 악역 괴수 이리스에게 끔살당하기도 한다.(...)

3 괴수 목록[편집]

3.1 쇼와 시리즈 등장 괴수[편집]

3.2 헤이세이 시리즈 등장 괴수[편집]

3.3 밀레니엄 시리즈 등장 괴수[편집]

  • 지다스

4 시리즈[편집]

4.1 쇼와 시리즈[편집]

  • 대괴수 가메라 (1965)
  • 대괴수 결투-가메라 대 바르곤 (1966)
  • 대괴수 공중전-가메라 대 갸오스 (1967)
  • 가메라 대 우주 괴수 바이라스(1968)
  • 가메라 대 대악수 기론 (1969)
  • 가메라 대 대마수 쟈이가 (1970)
  • 가메라 대 심해괴수 지그라 (1971)
  • 우주 괴수 가메라 (1980)

4.2 헤이세이 가메라 3부작[편집]

  • 가메라-대괴수 공중 결전 (1995)
  • 가메라 2-레기온 내습 (1996)
  • 가메라 3-사신 (이리스) 각성 (1999)

4.3 밀레니엄 시리즈[편집]

  • 가메라 : 작은 용자들 (2005)
  1. 정확히는 1971년까지 일곱 편을 내고 중단. 80년에 특별 편집판이 예외적으로 나온 것이다.
  2. 일본 위키에 따르면 3편 흥행 성적이 10억엔을 달성할 경우 즉시 4편 제작을 추진하기로 되어있었는데 결국 흥행수입은 7억엔으로 마무리되어 무산.
  3. 너무 혹평만 써서 망한 것처럼 보이지만 그래도 스토리는 제법 좋다. 어린 주인공과 어린 가메라의 정신적인 성장이 부제목인 작은 용자들이라는 제목에 걸맞는 내용이다. 다만 '가메라'라는 타이틀을 내건 것이 어울리지 않을 뿐, 시간이 된다면 한 번 보는 것도 좋다.
  4. 그리고 이점은 가메라 작품 자체가 가메라 대 바르곤 같은 어쩌다가 어른 취향의 영화가 되버린 작품(...)을 제외하면 원래부터 어린이 관객이 좋아할법한 스토리와 연출을 계속해서 대놓고 추구해왔던 작품이다.
랜덤